관음 님 천좌

사이코쿠 관음영장 제14번 찰소인 관음당은 원래 쇼보지(정법사)로 불려 지금보다 훨씬 깊은 산 속의 꽃 계곡이라는 곳에 있었습니다. 이 꽃 계곡에 오르려면 길이 험하고, 여인 금지 구역으로 여성은 참배할 수 없어 관음 님의 공덕을 바라던 사람들은 서운하게 생각했습니다. 분메이 9년(1477년) 3월 어느 날 밤, 미이데라 승려들의 꿈속에 외로워 보이는 한 노승이 나타나 ‘자신은 꽃 계곡에 살고 있는 사람으로, 지금 장소에서는 대비 무변의 서원을 달성할 수 없으니 이제 산을 내려가 사람들이 참배하기 쉬운 땅에서 중생에게 덕을 베풀고 싶다’고 말했습니다.
그 일로 승려들이 의논하여 관음당을 분메이 13년(1481)에 현재 장소로 옮겼다고 합니다.
이후 지금까지 많은 사람들이 관음과 불도의 연을 맺고 사계절 내내 선남 선녀가 참배하게 되었습니다.

유카리의 땅
온조지 관음당

목록으로 돌아가기